PR

보도 자료

드래곤플라이, 2020년 하반기 신규 AR게임 4종 출시!

  • 2020-05-26

- 유명 IP와 신기술의 조합으로 개발되는 AR게임 4종, 2020년 8월부터 출시 예약
- 스페셜포스의 신화를 만든 박철승 대표이사가 직접 지휘!

 

드래곤플라이(공동대표 박철승, 박인찬)가 새로운 기술과 기획을 도입한 4종의 신규 AR게임을 개발하고 있으며, 2020년 8월부터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임을 공개하였다.

 

드래곤플라이는 PC온라인게임 “스페셜포스”를 글로벌 히트작으로 만든 박철승 대표이사가 2020년 이후 회사의 미래사업 비전으로 AR게임을 선정, 직접 AR게임 개발부문을 이끌며 최신 Face Tracking(얼굴 인식) 기술을 도입한 신규 AR게임을 개발 중이다. 드래곤플라이는 유명 IP “신비아파트”를 바탕으로 한 AR게임 개발에 이어, 스튜디오 W.BABA와의 협력으로 애니메이션 IP “B-FAMILY”를 이용한 AR게임을 개발 중이다. 이와 더불어 드래곤플라이는 동남아시아 현지 대기업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각 지역을 직접 공략할 AR게임을 제작하는 등 2020년에만 4종의 AR게임을 출시할 예정이다.

 

특히 AR게임 개발에 있어 드래곤플라이가 투자를 강화하는 분야는 Face Tracking(얼굴인식)  및 얼굴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 분야와 미래 기술과의 결합이다. 유저가 얼굴을 사용하여 게임을 즐기는 것은 물론, 앞으로는 게임을 즐기는 모습 자체를 하나의 새로운 콘텐츠로서 확대 재생산할 장을 열고, 더 나아가 차세대 스마트폰에 적용되는 LIDAR 센서 기술을 도입한 고급 공간인식 기반 AR 게임의 글로벌 대중화가 드래곤플라이 박철승 대표이사가 제시하는 드래곤플라이 AR게임 사업의 미래이다.

 

중국시장 진출도 대단히 중요한 시도로서, 드래곤플라이는 파트너사인 스튜디오 W.BABA와의 협력으로 개발하는 “B-FAMILY” AR게임에 대해서는 소재의 참신함 및 코믹한 요소를 게임 내에 십분 녹일 수 있어 대중적 성공 확률이 높다고 판단, 중국시장 런칭을 착실히 준비하며 2020년 이후의 실적에 불을 붙이고자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박인찬 드래곤플라이 대표이사는 “드래곤플라이의 2020년 키워드는 ‘모바일’과 ‘AR’로서 자사는 2019년부터 착실하게 AR분야, 그 중에서도 Face Tracking(얼굴인식) 기술을 활용한 영역에 적극 투자하여 기존과 다른 문법의 히트작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자사가 2020년 준비하고 있는 AR게임은 모두 각 지역에서 큰 잠재력을 지닌 IP를 기반으로 제작되는 것으로서 이와 같은 훌륭한 IP를 바탕으로 한 AR게임들이 “스페셜포스”의 성공을 창출한 박철승 대표이사의 손 끝에서 큰 열매를 맺으리라 확신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