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보도 자료

드래곤플라이, 인기 애니메이션 기반 VR 게임 ‘또봇 VR’로 55조 블루오션 아세안 시장 적극 공략!

  • 2018-10-11

- ‘한-아세안 디지털콘텐츠 콘퍼런스 2018’에서 아세안 국가 기업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온가족형 VR 게임 ‘또봇 VR’에 대한 마케팅 활동 전개
- 풍부한 잠재력을 보유한 아세안 국가로의 진출 판로를 확보하여 해외사업 수익성 제고 및 기업 경쟁력 강화에 역량 집중
- 아세안 현지 기업 관계자들과 긴밀한 비즈니스 회의를 진행하여 가시적인 수출 실적 달성에 총력

 

㈜드래곤플라이(대표 박철우)는 한국 및 아세안 국가의 기업들이 대거 참가하는 ‘한-아세안 디지털콘텐츠 콘퍼런스 2018’에서 ‘또봇 VR’의 수익을 극대화하기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한다고 금일(11일) 밝혔다.

 

드래곤플라이는 ‘한-아세안 디지털콘텐츠 콘퍼런스 2018’에서 ‘또봇 VR’을 시연함으로써 세계 6위, 아세안 3위 규모의 단일시장으로 떠오르며 풍부한 잠재력을 보유한 아세안 국가로의 진출 판로를 확보하여 해외사업 수익성 제고 및 기업 경쟁력 강화에 자사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아세안 지역은 무더운 기후에 의하여 쾌적하고 넓은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쇼핑몰 문화가 발달한 곳으로, 현지의 여러 기업들은 각 쇼핑몰에서 운영 가능한 체험·융합형 콘텐츠 및 어트랙션에 관심이 높다. 특히 ‘또봇VR’과 같이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VR 게임 콘텐츠는 아세안지역의 쇼핑몰 및 테마파크에 최적의 상품으로 각광받을 것으로 확신한다.

 

박인찬 드래곤플라이 ARVR 총괄 본부장은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또봇 VR’만의 깊은 몰입감과 아기자기한 재미로 다수의 아세안 국가 바이어들의 마음을 확실히 사로잡겠다.”며, “아세안 국가 시장을 성공적으로 공략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은 현지 기업 관계자들과 보다 긴밀한 비즈니스 회의를 진행하여 아세안 시장에서의 가시적인 수출 실적 달성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최하고 한국경제신문에서 주관하는 ‘한-아세안 디지털콘텐츠 콘퍼런스 2018’은 아세안 7개 국가의 20개사 관계자들이 방한하며, 한국과 아세안 기업 관계자들이 함께 동반성장을 논의하고 비즈니스 협력모델을 모색하는 본격적인 비즈니스의 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