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보도 자료

드래곤플라이,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 MWC 2018 체험존 뜨거운 반응 속에 성료!

  • 2018-03-02

- 2/26(월)~3/1(목), ‘MWC 2018’에서 세계 최초 완전 무선 VR 워킹 어트랙션,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 체험존 운영 성료
-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이 제시한 비약적으로 향상된 게임 환경 및 VR 콘텐츠 비전에 대하여 각국 글로벌 리더들의 뜨거운 관심

 

㈜드래곤플라이(대표 박철우)는 2월 26일부터 3월 1일까지 4일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바르셀로나 2018(이하 ‘MWC 2018’)’에서 세계 최초 완전 무선 VR 워킹 어트랙션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 체험존 운영을 성황리에 종료하였다고 금일(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해보다 100여개 늘어난 2300여개 업체와 각국 IT의 리더들이 참여해 세계 최대 규모의 전시회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드래곤플라이가 KT와 함께 선보인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는 5G 네트워크 기술 기반의 세계 최초 완전 무선 VR 워킹 어트랙션으로, 다년간 집약된 드래곤플라이의 개발력과 기술력을 토대로 하여 KT의 게임PC 영상을 스마트폰에 직접 전송하는 ‘VR Walkthrough’기술 및 ‘Anti Juddering(흔들림 방지)’ 기술을 접목하여 차세대 VR 워킹 어트랙션의 새로운 지평을 여는 것을 목표로 개발된 뉴 패러다임 VR 워킹 어트랙션 게임이다.

 

‘MWC 2018’을 찾은 글로벌 리더 및 바이어들은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 체험존을 방문해, 쾌적한 완전 무선 환경에서 무거운 장비 착용 없이 유저들과 협력 플레이를 즐겼다. 특히 KT의 5G 네트워크를 사용하여 다른 공간에 있는 유저들과의 실시간 PVP를 가능하게 하여 VR 시장의 새로운 가능성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였으며, 게임 체험자들은 비약적으로 향상된 VR 플레이 환경에 놀라움을 표하며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의 5G기반 실감형 미디어 세계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드래곤플라이는 이번 ‘MWC 2018’에서의 출품을 시작으로 KT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가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을 점령하는 데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박인찬 드래곤플라이 ARVR 센터장은, "''스페셜포스 VR: UNIVERSAL WAR’를 ‘MWC 2018’에서 KT와 함께 세계 최초 완전 무선 VR 워킹 어트랙션으로 선보일 수 있어 기쁘며 이번 체험존 운영은 VR 게임 시장에서 매우 의미 있는 성과이다.”며 “무거운 장비에서 자유로운 VR 게임은 시장 확대에 필수적인 숙제이고 이를 KT와의 협력으로 해냈다.”고 밝히고 “이와 더불어 5G 네트워크 기술에 기반한 원거리 대전까지 확대하여 드래곤플라이는 명실상부한 NO.1 VR 개발사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 ‘MWC 2O18’을 통하여 큰 성공의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KT와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시장 1위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